로이터(Reuters)에서 선정한 “2015년 가장 이상한 사진들” 중 10장을 소개한다.

31-1

1. 캘리포니아 Huntington 해변의 “강아지 서핑대회”에서 파도를 타고 있는 강아지.

2. 5주년을 맞이한 “바지 없이 지하철 타는 날” 행사가 2015년 1월 11일 멕시코에서 열렸다.

31-3

3. 대한민국의 통일교에서 주최한 3,800쌍의 합동결혼식.

31-4

4. 스타워즈 테마로 꾸민 항공기가 싱가포르의 창이 공항에서 11월에 날아올랐다.

31-5

5. 6월 국제정상회담 중 독일의 Garmisch – Partenkirchen 도시에 띄워진 G7 정상들의 얼굴을 인쇄한 풍선들.
31-6

6.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 “이동식 학교와 집 없는 아동의 교육을 돕기 위한 아인슈타인 코스프레 모임”은 가장 많은 참석자 수로 기네스북에 올랐다.

31-7

7. 이스라엘의 Bat Yam에서 매년 개최되는 “국제 거리예술과 극장 축제”에서 40여 명이 행위예술 일부로 색색의 쫄쫄 이 옷을 입고 거리를 행진했다.

31-8

8. 스페인 La Fresneda의 할로윈 축제에서 머리 없는 분장을 한 소년이 걸어 다니고 있다.

31-9

9. 중국의 Hebei주의 Zhangjiakou 에서 사육사가 미디어와 인터뷰 도중 그의 “큰 보물” 돼지를 타고 있다.

31-10

10. 세르비아 Belgrade의 동물원에서 32살 된 북극곰 Cezar가 수박을 먹고 있다.

(사진: Business Insider)

error: Content is protected !!